News

[헤럴드경제]에이펀인터렉티브, ‘인간 닮은 캐릭터’ A·I 활용 디지털휴먼 개발

[헤럴드경제]에이펀인터렉티브, ‘인간 닮은 캐릭터’ A·I 활용 디지털휴먼 개발

국내 VFX 콘텐츠 전문 개발사인 에이펀인터렉티브가 리얼타임 렌더링으로 구현된 사실적인 디지털휴먼 기술력을 선보인다.

이와 관련해 에이펀인터렉티브는 북미 모션 캡처 전문기업 ‘페이스웨어’와 함께 제작 중인 디지털휴먼 프로젝트 ‘폴 매카트니’를 공개했다. 현재 다양한 장르에서 활용 중인 기존 3D 디지털휴먼이 사전에 입력한 움직임만 가능하다면, 에이펀인터렉티브의 최신 디지털휴먼 기술로는 사용자의 움직임과 표정을 실시간으로 캐릭터에 적용하는 것이 가능해 눈길을 끈다.

에이펀인터렉티브는 지난 2015년부터 실제 사람과 가장 유사한 상호작용이 가능한 디지털휴먼을 개발하는 작업을 진행해왔다. 일명 ‘아바타 라이브’로 불리는 해당 기술을 개발하는데 있어서 이들이 가장 중요시한 부분은 바로 실시간 구동이다. 촬영 장비로 사용자의 얼굴 근육과 신체 움직임을 읽어내, 이를 딜레이 없이 곧바로 캐릭터로 구현해내는 것이다.

이를 위해 에이펀인터렉티브는 인체 해부학을 바탕으로 실제 사람의 얼굴에 있는 665가지 근육의 미세한 움직임을 인식, 표현할 수 있는 미들웨어 개발에 성공했다. 한국콘텐츠진흥원의 연구지원 아래, 작업 파이프라인을 줄이면서 디지털휴먼 캐릭터의 개발속도 역시 2배 가량 단축됐다. 해당 기술은 현재 애니메이션 캐릭터에 곧바로 적용 가능한 상황이며, 올 여름까지 실제 사람 형태의 캐릭터와의 연동 작업도 마무리한다는 방침이다.

더불어 에이펀인터렉티브는 VFX 업계에서 유명한 자사의 뛰어난 그래픽 기술력을 활용, 대다수 업체가 채택한 포토스캔 방식 대신 한 땀 한 땀 캐릭터를 정교하게 그려나가는 방식을 선택했다. 많은 장점을 보유한 포토스캔 기반 기술이지만, 이들은 실존 인물 모델 없이도 보다 섬세한 디테일 표현이 가능하도록 직접 3D 캐릭터 제작에 나섰다는 후문이다.

이를 통해 ‘아바타 라이브’는 근접한 거리에서 캐릭터의 모공이나 각막의 굴절도를 확인 가능할 정도로 세밀한 그래픽 기술력을 자랑한다. 또한 초당 60프레임에서 90프레임까지 고퀄리티 그래픽으로 디지털휴먼을 구현할 수 있어, 4K 화질을 지원하는 UHD방송이나 VR 환경에서도 실시간 상호작용이 가능한 사실적인 캐릭터가 등장하게 될 전망이다.

정교한 그래픽과 실시간 렌더링이 결합된 해당 디지털휴먼 기술이 게임이나 애니메이션과 접목된다면, 혁신적인 수준으로 제작비와 제작기간이 절감될 것으로 전망된다. 즉, 인간과 가장 유사한 디지털휴먼이 실제 인간을 대체할 수 있다는 이야기다. 또한 독창적인 시도나 연출이 중요한 공연, 방송, 영화 등 엔터테인먼트 분야에서도 높은 활용도를 기대할 수 있다.

이에 에이펀인터렉티브는 오는 4월 ‘서울 VRAR 엑스포’에서 자사가 개발한 최신 디지털휴먼을 활용한 ‘무인 전시관’ 운영에 도전한다. 부스 관계자는 사무실에서 원격으로 캐릭터의 움직임을 만들고, 거울 형태의 키오스크 위에 실시간으로 구현된 캐릭터가 방문객을 맞이하는 콘셉트다. 색다른 시도와 콘텐츠가 대거 등장하는 VRAR 엑스포 현장에서 에이펀인터렉티브의 부스로 인해 방문객들의 발길이 멈추는 정체현상이 발생할지 관심이 집중되는 부분이다.

향후 에이펀인터렉티브의 최종 목표는 AㆍI(인공지능)와 머신러닝, 감정인식 등이 결합된 독자적인 디지털휴먼 캐릭터를 구축하는 것이다. 기술이 인간을 대체하는 4차 산업혁명에 따라 장기적으로 고도화된 AㆍI와 교감능력을 보유한 디지털휴먼이 호텔 데스크 등 컨시어지 서비스(고객의 요구에 맞춰 업무를 처리하는 서비스)를 차지하게 될 것이라는 판단이다.

권도균 에이펀인터렉티브 대표는 “2015년부터 실시간 상호작용과 디지털휴먼 기술을 결합하는 작업을 진행해왔으며, ‘폴 매카트니’ 프로젝트와 4월 VRAR 엑스포를 통해 이를 공개하게 됐다”며, “영화 ‘아이언맨’ 속 자비스에게 신체를 제공하는 것처럼, AㆍI나 감정 교감 등 실제 사람들과 소통을 할 수 있는 디지털휴먼을 제작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정우준 기자 game@heraldcorp.com